정보화마을 좌도풍물동동마을

  • HOME
  • 마이인빌
  • 메일
  • 고객센터
  • 서브이미지
    논개














    임진왜란 때 진주성에서 왜장 게야무라로 쿠스케를 죽이고 순국한 의암 주논개의 생장지를 기념하기 위한 곳이다.

    논개 생가지는 1593년 6월 남편 최경회(崔慶會) 현감을 따라 2차 진주성 싸움에 참전했다가 중과부적으로 성이 무너지고 패하자 스스로 목숨을 버린 남편과 나라의 원수를 갚기 위해 기생으로 가장하여 왜군 승전연에 참석 왜장 모곡촌육조(毛谷村六助)를 진주 남강변 현재의 의암이라 불리는 바위로 유인하여 함께 투신 순국한 겨레의 여인 주논개(朱論介)의 생가 이다.

    논개는 1574년 9월 3일 생가지 주촌마을에서 부 주달문(朱達文)과 모 밀양박씨(密陽朴氏) 사이에서 태어났다.
    주촌마을의 원래 생가는 1986년 대곡저수지 축조로 수몰 되었으며, 현재의 생가지는 논개 할아버지가 함양군 서상면에서 재를 넘어와 서당을 차렸던 곳으로 전해지고 있는 지역에 1997년부터 4년간에 걸쳐 넓히고 옮기는 사업을 통해서 2만평을 조성하였다.

    이곳에는 주논개 생가를 들어가는 관문인 의랑루(義娘樓)가 있고 연못과 정자, 주논개의 석상, 의암 주논개의 사료를 정리한 전시관 및 생가가 있다

    논개생가지
    의암 주논개의 얼을 기념하기 위한 그녀의 생가를 방문해 보세요

    논개














    투신 당시 논개의 나이는 19세였으며 조정에서는 그녀의 순절을 높이 찬양 하며, 예문관으로부터 의암 이라는 시호를 내리고, 진주 촉석루 곁에 사액 정문을 지어 그 넋을 위로, 추모하게 하였고, 투신한 바위를 의암이라 부르게 되었다.
    1955년 장수에 사당을 지어 "의암사"라 명하고, 논개의 영정을 모셨으며, 매년 음력 9월 3일 주(朱)논개제에는 각종 문화행사가 치뤄진다.
    의암사는 지방기념물 제 46호로 1974년에 현 위치로 옮겨왔다.


    논개 * 현지교통
    - 전주~진안~장계~경남 함양방면(대곡리 주촌)1시간 20분 소요
    - 경남 함양~장계방면(대곡리 주촌) 1시간 20분 소요
    - 남원~장수~장계~함양방면(대곡리 주촌) 1시간 10분 소요

    * 고속버스
    - 서울~전주 /05:40 - 23:00 / 배차간격 5~15분 / 소요시간 3시간
    - 전주에서 하차 후, 전주-장수 행 직행버스 이용: 30분 간격, 1시간 20부 소요